아이가 한국말로 좌석 위치를 물었는데, 엄마가 중국말로 좌석번호를 알려줬다. 그리고 아이는 한국말로 알았다고 했다.



그리고 잠시뒤, 아이가 중국말로 화장실 가고 싶다고 했는데 엄마가 조금만 기다리라고 한국어로 말했다.


뭐지. 하하하

'动物园对面_#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다시 불국사  (0) 2018.02.19
서출지  (0) 2018.02.19
한중 중한가족  (0) 2018.02.11
春运  (0) 2018.02.11
大岭山  (0) 2018.02.11
瑞犬望春风——戊戌狗年生肖文化展  (0) 2018.02.11
Posted by Presidential timber:D